ȸ

  • Ⱥ÷
  • bottom
자유광장
subtitle_bg
제목 고 박 정희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문
작성자 김창석 등록일 2014-11-26 16:41 조회수 953
첨부파일 _Щ굹_~1.jpg(237Kb)20110418_230x3304.jpg(135Kb)66.9.16일 백마부대홭송식부산.jpg(218Kb)예비군창설행사장VIP들.jpg(177Kb)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수 있습니다.

 

 

구구 절절  마음에 닿는 말 입니다. 사심 없는 영도자의

 

식견. 안목.의지가 나라의 미래가 달려 있습니다

 

 


 
 

★.. 고 박 정희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문

 

              (필독 권유)****

 

 

 

   대국민 담화문(19691010일 박정희 대통령)

 

 

-43년 전 박정희대통령의 담화문이지만. 야당은 반세기 동안 변한 것이 하나도 없습니다.-


19691010일 박정희 대통령 "대국민 담화문" 에 있는 내용입니다. 꼭 한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내가 해온 모든 일에 대해서 지금까지 야당은 반대만 해왔든 것입니다.

 

나는 진정 오늘까지 야당으로부터 한마디의 지지나 격려도 받아보지 못한 채

 

오로지 극한적 반대 속에서 막중한 국정을 이끌어 왔습니다.

 

 

 

한일국교 정상화를 추진한다고 하여 나는 야당으로 부터 매국노라는 욕을 들었으며.  월남에

 

국군을 파병한다고 하여 "젊은이의 피를 판다"고 그들은 악담을 하였습니다.

 

 

                                                백마부대 월남파병

 

 

 없는 나라에서 남의 돈이라도 빌려와서 경제건설을 서둘러 보겠다는 나의 노력에 대하여 그

 

들은"차관망국"이라고 비난 하였으며

 

 

향토예비군을 창설 한다고 하여 그들은 국토방위를 "정치적 이용을 꾀한다."고 모함하였고

 

 

국토의 대동맥을 뚫는 고속도로 건설을 그들은 "국토해체"라고 비난 하였습니다.

 

 

 

반대하여온 것 등등 대소사를 막론하고 내가하는 모든 일에 비방. 중상. 모략. 악담을 퍼부어

 

결사반대만 해왔던 것입니다.

 

 

                                                강남 일대 개발

 

 

 

만일 우리가 그때 야당의 반대에 못 이겨 이를 중단하거나 포기하였더라면

 

과연 오늘 대한민국이 설 땅이 어디겠습니까?

 

 

 

내가 해온 모든 일에 대해서 지금 이 시간에도 야당은 유세에서 나에 대한

 

온갖 인신공격과 야당은 언필칭 나를 독재자라고 비방합니다.

 

 

내가 만일 야당의 반대에 굴복하여 "물에 물탄 듯 "소신 없는 일만 해왔더라면 나를 가리켜

 

독재자라고 말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야당의 반대를 무릅쓰고라도 국가와 민족을 위해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내 소신껏 굳히지 않

 

고 일해 온 나의 태도를 가리켜 그들은 독재자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경제 부흥 주역들

 

 

야당이 나를  아무리 독재자라고 비난하든 나는 이 소신과 태도를 고치지 않을 것입니다.

 

 

                                 포항 제철

 

 

또 앞으로 누가 대통령이 되든 오늘날 우리 야당과 같은 "반대를 위한 반대"의 고질이 고쳐

 

지지 않는 한  야당으로 부터 오히려 독재자라고 불리는 대통령이 진짜 국민을 위한 대통령

 

 

이라고 나는 감히 생각 합니다.



              19691010大統領

 

 

 

 

 

    당 ☞ 당당 하게 살자.
       신 ☞ 신바람 나게 살자.
멋 ☞ 멋지게 살자.
져 ☞ 져주고 살자.

 

 

 

 답변하기   글쓰기